뱅크샐러드 '신용 올리기' 고객 신용점수 369만점 올려

뱅크샐러드 ‘신용 올리기’ 고객 신용점수 369만점 올려

레이니스트(대표 김태훈)가 뱅크샐러드 ‘신용 올리기’ 출시 8개월 만에 고객 신용점수를 총 368만7192점 올렸다고 24일 밝혔다.

신용올리기

뱅크샐러드는 통합 자산관리 서비스 애플리케이션(앱)이다.

서비스 초기에 기록한 2만4680점에서 150배 가까이 상승했다. 레이니스트 측은 론칭 이후 일평균 약 1만5000점이 높아졌다고 설명했다.

뱅크샐러드 신용 올리기는 신용점수 향상에 필요한 국민연금, 건강보험 소득증명 등 서류를 신용평가사로 보내주는 서비스다. 앱에 접속해 클릭만 하면 된다.

특히 뱅크샐러드 주 사용자인 2030세대가 혜택을 봤다. 해당 세대의 신용 점수 상승 폭은 200만점으로 전체 상승폭 중 53%에 달했다.

지난해 베타 서비스 때 성과보다는 200배나 확대됐다. 당시에는 1만3259점 오르는 데 그쳤다.

김태훈 레이니스트 대표는 “뱅크샐러드는 누구나 쉽고 편하게 금융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항상 고객 ‘페인 포인트(Pain Point, 불편한 부분)‘를 찾아 해결하고자 한다”면서 “신용 올리기 역시 금융에서 소외되지 않으려면 고객 스스로 신용점수를 관리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점에 착안해 시작했다”고 밝혔다.

전자신문 | 함지현 기자 (goham@etnews.com)